[일상]저도 아주 오랜만에 들려봅니다~^^

321 2017.11.30 12:21

첨부파일

짧은주소

본문

문득 생각나서 들렀는데 반가운 분들이 많네요!

예전엔 처자라고 불리던 아가씨에서
어느덧 초딩자녀둘 유딩자녀하나 둔 아줌마가 되었습니다 ㅋㅋㅋㅋ


그리고 유부방을 통해 만난 우리 개아들도 노견이 되어
지병을 얻어 약을 달고 살지만
아직도 개이쁜 얼굴로 저랑 잘 지내고 있답니다 ㅋㅋ
이쁜얼굴값도 여전히 하고 있지요 ㅋㅋㅋㅋㅋㅋㅋㅋ


0
좋아요!
댓글목록

레드폭스님의 댓글

알럽핑크님 반갑습니다~
다들 비슷하겠죠~시간이 정말로 빨리 흐른듯합니다.
저는 이제 내년이면 초1,4,6 학부형이되네요.

오늘도 즐거운하루 되시고 감기조심하세요~
사진속 강아지는 개이쁩니다.

알럽핑크님의 댓글

저도 세자녀에요 ㅋㅋ

내년이면 초5 초3 7세 ㅋㅋ
그집이나 우리집이나 분위기는 비슷하겠네요 시끌시끌 맨날 싸움 ㅋㅋㅋㅋ

강아지도 유부방에서 얻은 귀한 인연이죠 ㅋㅋ
벌써 12살... 세월이 참 빨라요

댓글쓰기
Note: 댓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얼굴입니다. 무분별한 댓글, 욕설, 비방 등을 삼가하여 주세요.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Total 16,240건 1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