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로그인 ID/PW 찾기 회원가입 1:1 서비스상담
 

커뮤니티 : 유부방   새글 5점 / 간단한 글 5점 / 답글 5점

 
  total 글수 16181
5월8일 오늘은 어버이날입니다.
씨소
조회수 : 370
댓글 7
2017-05-08 11:01:48

5월8일 오늘은 어버이날입니다.
어버이가 되고 나서 웬지 시큰둥한 날이 되었습니다.
뭐 다른 날들도 그렇지만...ㅋㅋ
오늘도 미세먼지는 하늘에 가득~합니다.
비라도 시원하게 한번 뿌려줬으면..

그리고,
내일은 5월9일 투표일입니다.
참 묘한 선거전이 치뤄지고 있습니다.
찍고 싶은 사람은 있는데 한쪽으로 몰아줘야 할것 같기도하고
아직도 100% 결정을 못하고 있습니다.

오늘도 유부방 여러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투표용지. 일러스트레이션 이강훈(한겨례신문)
애플 제품 구매 애플 교육할인 구매
짧은 주소  https://goo.gl/xsEBr5 

댓글댓글 : 7   
모모
2017-05-08 11:20:58
사전투표로 고민 며칠 일찍 끝냈습니다!!
미세먼지 가득하니 뿌연날이지만 마음만은 홀가분하게~~
행복한 한주 되세요!!
EVA
2017-05-08 14:04:31
5월은 각종 기념일로 너무 바쁜 달이네요.
내일은 투표하러 가야죠^^
짬짬  
2017-05-08 14:06:28
카네션 달으실 분들이 부럽긴 합니다만, 그래도 전 요즘처럼 걱정이 없는 시기가 좋습니다. ^^
아범
2017-05-08 19:13:30
아직 결정을 못했다는건 처음부터 맘에 둔 후보가 없었다는거잖아요~ ㅋ
무조건 차선책으로 투표하진 마시길~~~

요즘 나이들수록 체력과 정신이 따로 노네요.
몸은 20대이고 싶다라는 말을 통감하고 살고있습니다 흐흐;;
율향천
2017-05-08 20:56:46
양상우가 사장인 신문이라... ㅉ


형세 판단에 얽매여서 소신대로 투표하지 못 하는 일은 없어야 합니다. ㅋ
玄牛
2017-05-09 09:02:43
꽃을 달아야할 아이들은 자기네 스케쥴로 코끝도 않보이는 어버이 날입니다 ㅎ
티아고실바새기
2017-06-28 15:09:39
farming




케이머그 이용 규정안내

신규사용자 이용안내

레벨제도 소개

5월8일 오늘은 어버이날입니다. [커뮤니티 : 유부방] KMUG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날짜
16181
 신혼 / 결혼 20년 덧글6    아범 179 2017/9/27
1:37 pm
신혼때…. 남 : 아! 좋다~~ 오늘도 행복한 시간 되세요^^ 여: 당신, 내가 당신을 떠난다면 어떡할거야? 남: 그런건 꿈도 꾸지마!!! 여: 나 사랑해? 남: 당연하지! 죽을때까지!! 여: 당신 바람 ...
16180
 에전 생각이 나서 덧글3 이미지    玄牛 179 2017/9/24
4:54 pm
잘들 지내시죠 !!!!! 오랜만에 한가한 휴일이라 아침부터 막걸리 한잔 하고 또 안부 올립니다 !! 이렇게살고 있읍니다 ! ^^
16179
 부애노스 아이레스 이미지    玄牛 141 2017/9/23
6:23 pm
"감정이라는것 조절이 되니?" 담배 연기보다 자욱히 존재하다 사라져버린 기억을 조금씩 더듬어 보아야한다. 현란한 무대 조명과 함께 '피아졸라'의 부에노스 아이레스는 긴 떨림만을 남기고 반도 체 남지않은 유리잔 위에...
16178
 오랜만에 잿빛하늘이 다녀갔읍니다 덧글5 이미지    玄牛 203 2017/9/23
8:45 am
나이를 먹어간다는것이 부담서러울즈음에 어쩔수 없이 포토레이터르르 찍을 일이 생겨 멀리 강릉에 있는 잿빛하늘에게 부탁을 했읍니다 흔쾌히 시간을 허락해준 잿빛하늘에게에게 감사를 드리고, 유부방 회원님들께 아부 드립니다 ...
16177
 짬짬님 보십시오 덧글2    성진홍 152 2017/9/18
6:14 pm
쪽지 오늘에서야 보고 답글 보냈습니다. ^^;;;;;
16176
 안녕들하세요. 덧글7    잿빛하늘 176 2017/9/15
5:35 pm
정말 오랜만에 와봤습니다. 다들 잘 계시죠? 케이머그가 많이 변해서 낯설지만 그래도 여전히 존재하는 유부방을 보면서, 유년시절 떠났던 고향에 다시 온 것같은 기분입니다. “여기엔 어떤 가게가 있었는데.. 골목길이 없어...
16175
 자격지심...ㅋ 덧글16    지훈아빠 361 2017/8/22
1:32 pm
센자님, 아범님, 짬짬님, 율향천님, 산이님, 레드폭스, 바깥사돈님, 씨소님, 샘물님 등 한때 저와 많은 커뮤니케이션을 하던 닉 이라 오랫만에 들어와서 보니 감회가 새롭게 느껴지는데요... ㅋ ㅎ여기서 잠깐 이런생각을 해봤습니...
16174
 가을이 머지않았습니다 덧글7 이미지    아범 321 2017/8/17
5:57 pm
벌써 더위가 가나~ 꽤 살만하네요. 간만에 둘째 사진 올려봅니다. 많이 컷지요? ㅋ 벌써 11살이 됐네요. 아빠대신 아놀드할아버지와 함께 찰칵~
16173
 여름휴가를 다녀왔습니다. 다들 잘 들 지내시지요? 덧글6 이미지이미지    짬짬 365 2017/8/09
1:04 pm
이번 여름은 참.... 덥고 습하고.... 안그래도 퉁퉁한 몸이 더욱 힘들었습니다. 그래도 짧지만 즐거운 여름휴가를 다녀왔구요.... 이번 여름휴가에서 새롭게 알게된 사실..... 1) 평일에 움직이니 극성수기에도 차는 안막...
16172
 여름이 가기 전에 안부 인사 나눕시다! 덧글7 이미지    율향천 370 2017/8/09
10:43 am
유부방에 출입하는 회원 여러분! 성하지절에 기체후 일향만강하옵신지요? 회원 여러분의 부모 형제는 물론이고 평소 사이좋게 지내는 친인척들과 주변의 지인 친구분들의 형편은 어떠하신지요? 회원들께서 영위하...
16171
 반가운 이름들이 보이네요...ㅎㅎ 덧글8 이미지    산이 415 2017/7/25
3:48 pm
예전에 유부방에 올린 글을 검색해 보니 막내 태어난 소식을 올리곤 ... 세상이 많이 변했듯이 우리 막내도 이제 다섯살이 되었네요. 아직도 디자인을 업으로 살고 있는데 점점 더 힘(?)에 부치네요..ㅎㅎㅎ 모두들 잘 지...
16170
 술은 적당히~~ 덧글17    允齊 540 2017/6/27
12:55 pm
유부방에는 그러실분은 아니 계실거라 믿으며~~ 얼굴책에 돌아당기는 사진 한장 올립니다.
16169
 스카시(SCSI) 터미네이터 덧글9 이미지이미지    바깥사돈 559 2017/6/23
1:06 pm
또 몇 년이 흘렀군!" 지하철 개찰구 옆의 간이 의자에 앉아 속으로 뇌까리고 있었다. '약속시간은 잘 지키는 사람이겠지?'라는 생각도 여러 번 한 것 같았고 왼쪽 팔목의 철 지난 액세서리 같은 손목시계에 눈길도 여러 ...
16168
 0609 금요일입니다 덧글8    레드폭스 502 2017/6/09
9:46 am
유부방 여러분들 오늘 하루도 가족을 위해 나를 위해 화이팅하시고 즐겁고 유쾌한 시간 보내신후 저녁에는 마음껏 불금을 즐기시는 하루되시길 바래봅니다~ 모두모두 화이팅~
16167
 세월은 가도~ 덧글7    아범 587 2017/5/29
2:07 pm
먼길(?) 갔다가 들어와 걸린 일 마무리 중입니다. 매일같이 드나들던 이곳을 한참이 지난 후에 다시 찾아온 느낌이 무척 새롭네요. 아주 오래된 부랄친구와 재회한 느낌과 비슷합니다. ㅋㅋ 무척이나 반가운 회원님들도 ...
16166
 주니어들 소개합니다~ (쌍둥이^^) 덧글19 이미지    샘물 720 2017/5/29
11:29 am
아핫... 정말 오랜만이지요?ㅎㅎㅎ 저는 재취업에 성공해 워킹맘이 되었답니다. 실은 전 회사에서 제 후임으로 왔던 분이 퇴사하게되면서 제게 다시 연락이 왔었죠. 타이밍 기가 막히죠.ㅋㅋ 아이들 등하원 시간 최대한 회사에서 ...
16165
 유부방 주니어들 소환합니다 덧글5    允齊 512 2017/5/25
3:01 pm
주니어들 성장사진 좀 올려주세요 유부님들 어여 주니어들 성장기 좀 보여주세요 이쁘게 자랐을 주니어들의 모습이 궁금해집니다 나른한 오후에 주니어들 모습 보자구요~~
16164
 졸릴때 한번 웃고가요 급공감가네요 덧글7 이미지    允齊 594 2017/5/24
12:50 pm
지는 너무 공감이 가서 퍼왔어요 ^^
16163
 안녕하세용~~ ^^* 덧글11    쩡쓰♥ 618 2017/5/22
1:08 pm
다들 잘 지내시죠~~ 몇몇분은 개인적으로 연락을 하고 계시지만 ^^ 아마 제가 아이 다섯이라는 것쯤은 모두 알고계시지 않을까 싶네요~! 네네 ~ 일은 계속적으로 하고있구요 ^^ 리본공예 + 코바늘 + 더불어 아...
16162
 봄이 가고 여름 덧글5 이미지    EVA 492 2017/5/22
11:21 am
봄이 없어지고 여름이 점점 더 빨리 오는 기분입니다. 오늘도 벌써 부터 덥다고 하는데 올 여름은 어떻게 버틸지 벌써 부터 걱정입니다. 시원한 바다가 보고 싶군요.



KMUG서비스안내    비욘드테크소개    광고/제휴    연락처/오시는길    공지사항    회원레벨가이드    사이트맵
Copyright ⓒ kmug.co.kr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
커뮤니티 : 유부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