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로그인 ID/PW 찾기 회원가입 1:1 서비스상담
 

커뮤니티 : 유부방   새글 5점 / 간단한 글 5점 / 답글 5점

 
  total 글수 16170
봄이 가고 여름
EVA
조회수 : 288
댓글 4
2017-05-22 11:21:35

봄이 없어지고 여름이 점점 더 빨리 오는 기분입니다.
오늘도 벌써 부터 덥다고 하는데 올 여름은 어떻게 버틸지 벌써 부터 걱정입니다.

시원한 바다가 보고 싶군요.
애플 제품 구매 애플 교육할인 구매
짧은 주소  https://goo.gl/VJS6af 

댓글댓글 : 4   
짬짬  
2017-05-22 16:13:28
시원한 바다..... 가고 싶네요.... 올해 휴가엔 여름바다를 보면서 텐트를 치고 싶어요.....
允齊
2017-05-24 12:52:40
저도 바다가 보고 싶어요
티아고실바새기
2017-06-28 15:13:24
farming
nycgov
2017-07-21 17:46:55
ㅋㅋㅋㅋㅋㅋㅋ




케이머그 이용 규정안내

신규사용자 이용안내

레벨제도 소개

봄이 가고 여름 [커뮤니티 : 유부방] KMUG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날짜
16170
 술은 적당히~~ 덧글8    允齊 200 2017/6/27
12:55 pm
유부방에는 그러실분은 아니 계실거라 믿으며~~ 얼굴책에 돌아당기는 사진 한장 올립니다.
16169
 스카시(SCSI) 터미네이터 덧글7 이미지이미지    바깥사돈 221 2017/6/23
1:06 pm
또 몇 년이 흘렀군!" 지하철 개찰구 옆의 간이 의자에 앉아 속으로 뇌까리고 있었다. '약속시간은 잘 지키는 사람이겠지?'라는 생각도 여러 번 한 것 같았고 왼쪽 팔목의 철 지난 액세서리 같은 손목시계에 눈길도 여러 ...
16168
 0609 금요일입니다 덧글8    레드폭스 224 2017/6/09
9:46 am
유부방 여러분들 오늘 하루도 가족을 위해 나를 위해 화이팅하시고 즐겁고 유쾌한 시간 보내신후 저녁에는 마음껏 불금을 즐기시는 하루되시길 바래봅니다~ 모두모두 화이팅~
16167
 세월은 가도~ 덧글7    아범 329 2017/5/29
2:07 pm
먼길(?) 갔다가 들어와 걸린 일 마무리 중입니다. 매일같이 드나들던 이곳을 한참이 지난 후에 다시 찾아온 느낌이 무척 새롭네요. 아주 오래된 부랄친구와 재회한 느낌과 비슷합니다. ㅋㅋ 무척이나 반가운 회원님들도 ...
16166
 주니어들 소개합니다~ (쌍둥이^^) 덧글13 이미지    샘물 356 2017/5/29
11:29 am
아핫... 정말 오랜만이지요?ㅎㅎㅎ 저는 재취업에 성공해 워킹맘이 되었답니다. 실은 전 회사에서 제 후임으로 왔던 분이 퇴사하게되면서 제게 다시 연락이 왔었죠. 타이밍 기가 막히죠.ㅋㅋ 아이들 등하원 시간 최대한 회사에서 ...
16165
 유부방 주니어들 소환합니다 덧글5    允齊 277 2017/5/25
3:01 pm
주니어들 성장사진 좀 올려주세요 유부님들 어여 주니어들 성장기 좀 보여주세요 이쁘게 자랐을 주니어들의 모습이 궁금해집니다 나른한 오후에 주니어들 모습 보자구요~~
16164
 졸릴때 한번 웃고가요 급공감가네요 덧글6 이미지    允齊 316 2017/5/24
12:50 pm
지는 너무 공감이 가서 퍼왔어요 ^^
16163
 안녕하세용~~ ^^* 덧글11    쩡쓰♥ 317 2017/5/22
1:08 pm
다들 잘 지내시죠~~ 몇몇분은 개인적으로 연락을 하고 계시지만 ^^ 아마 제가 아이 다섯이라는 것쯤은 모두 알고계시지 않을까 싶네요~! 네네 ~ 일은 계속적으로 하고있구요 ^^ 리본공예 + 코바늘 + 더불어 아...
 봄이 가고 여름 덧글4 이미지    EVA 288 2017/5/22
11:21 am
봄이 없어지고 여름이 점점 더 빨리 오는 기분입니다. 오늘도 벌써 부터 덥다고 하는데 올 여름은 어떻게 버틸지 벌써 부터 걱정입니다. 시원한 바다가 보고 싶군요.
16161
 5월 15일 스승의 날! 덧글3 이미지    EVA 275 2017/5/15
5:47 pm
오늘이 스승의 날이라고 합니다. 학교의 스승, 인생의 스승, 누구에게나 스승이 있을 텐데 그 분들의 노력에 감사드립니다.
16160
 아직도 꿈을 꾸는가 !! 덧글4 이미지    玄牛 258 2017/5/12
8:14 pm
모래시계는 아래로 흐르며 시간을 축적한다. 양초의 불꽃이 위로 부드럽게 흐르며 어둠속에 소멸하는 시간을 만들듯. 모래는 밀폐된 유리속에서 거친 호흡을 한다. 차가운 공기를 호흡한 뱀의 독은 치명적이...
16159
 미세먼지 가득한 금요일 입니다. 덧글5 이미지    씨소 300 2017/5/12
10:10 am
미세먼지로 가득한 오늘의 날씨입니다. 날씨가 참 음습해서 막걸리 한잔이 생각납니다. 먹고사는 문제가 언제까지 따라다닐런지 해결이나 될른지 머리가 좀 아파옵니다. 오늘도 정신없이 살고 계실 유부방 여러분 오늘 하루쯤...
16158
 필터링 2 덧글1 이미지    玄牛 241 2017/5/09
11:44 pm
​ 유리 위로 곰실거리는 햇살이 현기증을 일으킨다 ​ "미안 ... 하지만 이게 전부 내 탓만은 아냐 ...." 그레 사실 나 또한 조금은 싫증을 내면서 다른 여자에게 곁눈질을 하고 있었다. ​...
16157
 1493년판 Chronicle of the World에 수록된 여자, 즉 이브의 탄... 덧글4 이미지    玄牛 261 2017/5/09
11:34 pm
창조설화의 마지막 정점은 인간의 창조다. 남자와 여자, 남성과 여성이 어떻게 분화되고 , 각기 다른 형태로 생겨났는지는 과학이건, 철학이건, 신학이건, 대단한 관심과 논쟁거리가 되어왔다. 그만큼 남자와 여자라는것...
16156
 라벨의 '볼레로'를 듣다가 덧글3 이미지    玄牛 262 2017/5/09
9:10 am
여운으로 남아 더욱 아름다운것들이 있다. 현실에서 가슴으로, 가슴에서 기억속 여운으로 남아 오래토록 자리하는것들.... 소리는 리듬으로 시작해서 진동으로 다가온다. 그 진동들은 기억들 한켠에서 자그...
16155
 황사와 미세먼지 폭풍 속에 맞이하다 덧글41 이미지    율향천 526 2017/5/08
8:22 pm
1980년, 부산 용두산 공원의 두 소녀 50년대부터 40여 년간 조선, 한국, 세계 등의 신문에서 사진기자로 활동하신 정범태 선생님의 작품으로 알고는 있는데 워낙 이곳저곳에 출처도 없이 사진 낱장별로 흩어져 올라와 있다...
16154
 5월8일 오늘은 어버이날입니다. 덧글7 이미지    씨소 285 2017/5/08
11:01 am
5월8일 오늘은 어버이날입니다. 어버이가 되고 나서 웬지 시큰둥한 날이 되었습니다. 뭐 다른 날들도 그렇지만...ㅋㅋ 오늘도 미세먼지는 하늘에 가득~합니다. 비라도 시원하게 한번 뿌려줬으면.. 그리고, 내일은 5월9일 투...
16153
 소혹성 B-612 !! 어린왕자의 고향이기도 하고, 내가 지구별로 오기전에... 덧글8 이미지    玄牛 284 2017/5/07
6:53 am
​ 막연하게나마 자신이 가졌든 어린시절의 공상과도 같은 꿈이 있다. 어느날 막대한 유산을 물려받게 되었다는 통보를 받는다거나, 사실은 어느 왕국의 후계자라고 사절단이 찾아오거나, 먼 우주에...
16152
 오뉴월 염천 덧글7 이미지    율향천 313 2017/5/06
2:47 pm
오뉴월 개팔자일세 혹은 오뉴월 감기는 개도 안 걸린다. 오뉴월 엿가락처럼 흐느적거린다. 동서 시집살이는 오뉴월에도 서릿발이다 또는 여자 독심에 오뉴월에도 서리가 친다. 위에 열거한 속담에 나오는 ‘오뉴월’은 ...
16151
 필터링.1 덧글6 이미지    玄牛 254 2017/5/05
1:33 pm
​ 유리 위에 존재하는 것은 짙은 질감이다. ​ 단지 내가 느끼는 것은 유리가 선택적으로 보여주고자 하는 형상이다 ​ 그럼 내 존재는? .. "넌 네가 느낀 예전에 기억 속에 머물...



KMUG서비스안내    비욘드테크소개    광고/제휴    연락처/오시는길    공지사항    회원레벨가이드    사이트맵
Copyright ⓒ kmug.co.kr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
커뮤니티 : 유부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