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추가메뉴
KMUG 케이머그

자유게시판

'독설과 애교사이' '골목식당' 백종원 잡는 '거벤져스'들 [어저께TV]

본문

[OSEN=김수형 기자] 첫 시작부터 쉽지않을 솔루션을 예고, 거벤져스 거제도 상인들과의 마찰이 그려졌다. 

27일 방송된 SBS 예능 '백종원의 골목식당' 거제도지세포항 편이 그려졌다. 

이날 처음으로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 가장 이동경로가 먼 거제도로 향했다. 급격한 조선업 몰락으로 거제도에 IMF 위기가 왔다며 그만큼 험난한 길을 예상했다. 백종원은 "그만큼 보람도 클 것"이라며 파이팅을 외쳤다. 이어 남해지역 대표음식인 충무김밥집에 이어, 보리밥과 코다리찜 식당과 도시락집이 소개됐다. 
 
먼저 충무김밥집부터 알아봤다. 쿨한 단일메뉴로 5천원 가격으로 팔았다. 고향 거제도에서 오픈한지 3년차로, 정통파 통영 충무김밥을 하고 있는 친구에게 비법을 배웠다고 했다. 하지만 진지하게 업종변경까지 하고 있는 중이라고 고민을 전했다. 

백종원이 거제도 첫 식당인 충무김밥집을 방문, 하지만 갑자기 사장이 사라졌다. 알고보니 방안에 있었고, 백종원을 보자마자 수줍게 인사를 전했다. 이어 충무김밥 1인분을 주문했고, 그 자리에서 바로 김밥을 말았다. 
부드러운 말투와 달리 손이 빨랐다. 그러더니 어느샌가 수줍움은 사라지고 충청도 말투인 백종원의 사투리로 자안, 사장님만의 친화력이 눈길을 끌었다.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사진
포인트 10,588
가입일 :
2015-09-16 17:22:04
서명 :
미입력
자기소개 :
미입력

최신글이 없습니다.

최신글이 없습니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적용하기
전체 50,989 건 -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