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추가메뉴
KMUG 케이머그

자유게시판

화염 1시간만에 지붕 무너져…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대화재(종합3보)

본문

15일 저녁 첨탑서 불길 후 1시간여 만에 지붕 무너져…비계에서 발화 추정
공사 시설이 불쏘시개 역할 하며 화재 키워…마크롱 "우리의 일부가 탔다"
파리 시민들 눈물 흘리며 현장 지켜봐…각국 정상, 조속한 진화 당부


 

(파리·제네바=연합뉴스) 김용래 이광철 특파원 = 프랑스 파리의 최대 관광명소 중 한 곳이자 역사적 장소인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15일 저녁(현지시간) 큰불이나 지붕과 첨탑이 붕괴하는 등 큰 피해가 발생했다.

파리시와 프랑스 내무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50분께 파리 구도심 센 강변의 시테섬에 있는 노트르담 대성당의 첨탑 쪽에서 시커먼 연기와 함께 불길이 솟구쳤다.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사진
포인트 10,588
가입일 :
2015-09-16 17:22:04
서명 :
미입력
자기소개 :
미입력

최신글이 없습니다.

최신글이 없습니다.

댓글목록 1

田田田님의 댓글

문화재들은 색 벗겨질까봐 먼지도 안닦음.
사람들 사는 곳에도 소방시설 의외로 형식적인게 많습니다.

축하합니다. 첫댓글 포인트 100포인트를 획득하였습니다.

댓글쓰기

적용하기
전체 50,984 건 - 8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