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추가메뉴
KMUG 케이머그

일상공감

장례식을 마치고....

본문

장인어른의 부음으로 저번주는 자리를 비웠네요.
처가가 딸만 셋이라 사위들이 아들역활 잘 하고 왔습니다....ㅎ
아버님이 호상인지라 제 개인적인 슬픔은 조금 덜했지만
오열하는 집사람을 보니 뜨거운 눈물이 흐르더군요.
.
.
.
.
.
우리 모두 부모님 살아생전에 더 잘합시다.
집사람한테 지금보다 두배, 세배 더 잘하리라 다짐해 봅니다....ㅋ ㅎ ㅎ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사진
포인트 155,318
가입일 :
2002-12-24 15:46:44
서명 :
미입력
자기소개 :
미입력

최신글이 없습니다.

최신글이 없습니다.

댓글목록 11

允齊님의 댓글

큰일 치루셨네요...고생하셨어요...

지금맘 변치마시구 마눌님께 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주세요....

복잡한예술가님의 댓글

지훈아빠님 장인어른의 명복을 빕니다.

저도 처가가 딸 셋에 제가 맏사위입니다.
주말에 장인 환갑이시라 잔치 해드리고 오늘 아침에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손님분들 귀가후 아버님과 둘이서 마주 앉아 "고맙다.." 라는 말씀과 약주 한잔 받았습니다.

저도 더 잘하리라 마음 단단히 먹고 있습니다. 힘내세요~!

짬짬님의 댓글

잘하셨어요.... 사위도 자식이니.... 도리는 다 해야지요.... ^^

phoo님의 댓글

큰일하셨네요... 아내분 많이 도닥거려주세요
홧팅입니다~!

씨소님의 댓글

고생 많으셨습니다. ^^

쁠랙님의 댓글

고생 많이 하셨네요.........................
제 집사람도 맏딸인데.........................................................

아직은 정정하시니..........................^^

지훈아빠님의 댓글

자식들한테 큰 짐 안지우고 편안히 가셔서 다행이었지요....ㅎ

고은철님의 댓글

3년전 제 선친께서는 암으로 투병하시고 나중에는 진통제로 고통을 달래며
자신의 육신조차 제대로 거동하지 못하시다가 돌아 가셨습니다....
죽음 이란 것이 가족들에게는 너무 슬픈 일 이었지만....
차라리 고통없는 세상으로 가신 것이 다행이다 라는 생각이
그때나 지금이나 한결같은 심정입니다.

사람의 죽음 앞에는 "호상"이란 없다는 얘길 들었습니다만...
호상이라 표현하신걸로 봐서는...
지금보다 더 편히 쉴 수 있는 곳으로 가셨다는 말씀인듯 합니다...

상주를 대신 하시느라 고생이 많으셨구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레드폭스님의 댓글

고생 많으셨습니다.
언젠가는 사랑하는 분들을 보내야 할텐데..
전 아직도 그런 준비가... 안되어있는데..

그나마 호상이라고 하시니 다행아닌 다행이네요..
고생하셨고.. 힘내세요.

woundedhealer님의 댓글

정말 고생많이 하셨겠어요.
저도 2~4년 사이 엄마 아빠를 차례로 하늘나라로 보내드렸는데...
갑작스럽고 주위에 어른들이 없어서 힘들었던 기억이 나네요~
그런일은 너무 갑작스럽게 오더라구요.

겨울해마님의 댓글

고생많으셨네요.
저는 2년전 아버지가 사고로 돌아가셔서
효도에 대한 뼈저린 후회를 많이 하고있습니다.ㅠㅠ
비가 많이 오는 날에 사고가 있었지요.
비만 오면 많이 그리운 분이 되셨지요.

댓글쓰기

적용하기
전체 17 건 - 1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