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추가메뉴
KMUG 케이머그

일상공감

2월 12일 수요일입니다..오늘은 따땃한 글로 출첵을....

본문

★★★꼭꼭꼭, 꼭꼭☆☆

한 노부부가 어딜 가든 손을 붙잡고 다녔습니다. 그래서 물어봤습니다.
"서로 참 사랑하시나 봐요. 두 분이 늘 손을 꼭 잡고 다니시네요."

그러자 남편이 입을 열었습니다.
"손만 붙잡고 다니는 게 아니에요.
우리는 서로 '꼭꼭꼭, 꼭꼭'을 한답니다." 의아한 표정을 짓자 말씀을 계속했습니다.

"서로 손잡고 다니다 제가 엄지손가락으로 아내 손을 '꼭꼭꼭' 하고 세 번 누릅니다. 그러면 아내도 '꼭꼭' 하고 두 번 눌러 준답니다. 이건 사실 우리 부부가 시작한 게 아니에요. 따라 하는 거랍니다. 이웃에 노부부가 삽니다. 마치 젊은 연인처럼 손을 꼭 붙잡고 다녔답니다.

한데 부인이 갑자기 뇌졸중으로 쓰러져 의식을 잃었습니다. 중환자실에 있는 부인은 호흡만 붙어 있을 뿐 죽을 날만 손꼽는 상황이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남편은 그동안 경황이 없어서 아내에게 하지 못한 일이 생각났습니다. 즉시 아내 손을 붙잡고 전에 하던 대로 엄지손가락을 펴서 '꼭꼭꼭(사랑해)'
하고 세 번 눌러 주었습니다.

순간 아내의 엄지손가락이 서서히 움직이더니 힘겹게나마 '꼭꼭(나도)'하고 남편의 손등을 누르며 반응했습니다.

그때부터 남편은 아내 손을 붙잡고 계속해서 '꼭꼭꼭'으로 대화했습니다. 아내 손에 점점 힘이 들어갔고 얼마 뒤 놀랍게도 의식이 돌아왔습니다. 사랑이 죽어 가던 생명을 구해 낸 것입니다.

이 감동적인 이야기를 듣고 우리 부부도 손을 붙잡고 다니면서 '꼭꼭꼭, 꼭꼭'을 실천하기 시작했습니다.
정말 행복합니다."

여보는 남자가 여자를 부를 때 하는 말이래요.
같을 여, 보배 보로
보배같이 귀중한 사람이란 의미래요.

부부 사이에 상대편을 높여 당신이라고 부르는데 마땅할 당, 몸 신이 합쳐져 내 몸 같다는 뜻이래요~^^

'사람'을 발음하면 입술이 닫히고
'사랑'을 발음하면 입술이 열린다.
'사람'은 '사랑'으로 서로를 열 수 있다!

여러분도 따라 해 보세요~
"사랑해 " 라고...,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포인트 185,745
가입일 :
2004-03-17 11:51:16
서명 :
미입력
자기소개 :
미입력

최신글이 없습니다.

최신글이 없습니다.

댓글목록 4

레드폭스님의 댓글

정말로 훈훈하고 가슴 따뜻해지는 글이네요~~

오늘은 다들 집에가서  와이프에게 남편에게 사랑해 한번해보시길 권해봅니다.

저도~~~ 해봐야겠네요~

지훈아빠님의 댓글

마음이 따뜻해 지네요...ㅎ ㅎ
출~~~

긍정의힘님의 댓글

짬짬님의 댓글

아침에 출근할때 뽀뽀하던 거 계속 해야겠어요.....

출~~~~~~~~~~~~~~~~~

댓글쓰기

적용하기
전체 590 건 - 1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