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       로그인 ID/PW 찾기 회원가입 1:1 서비스상담
 

커뮤니티 : 유부방   새글 5점 / 간단한 글 5점 / 답글 5점

 
  total 글수 16175
여름이 가기 전에 안부 인사 나눕시다!
율향천
조회수 : 158
댓글 7
2017-08-09 10:43:52




유부방에 출입하는 회원 여러분!

성하지절에 기체후 일향만강하옵신지요?
회원 여러분의 부모 형제는 물론이고
평소 사이좋게 지내는 친인척들과
주변의 지인 친구분들의 형편은 어떠하신지요?

회원들께서 영위하시는 업은 잘 운영되는지
돈을 많이 벌고 계신지 모르겠습니다.
돈이 잘 벌려야 할 텐데…

저도 물론 잘 지내고 있습니다.
물론 돈도 꽤 잘 벌고 있고요.
근 삼 년만에 나름 호경기입니다. ㅋ

세월은 무심하다지만 사람의 마음까지 무심할 필요가 있겠습니까?
그러니 모쪼록 들어오셔서 오랜만에 인사 나누시며 흔적을 남겨주십시오.
매우 반갑게 대접해드릴 의지가 충만합니다.




저는 요 몇 년 동안 약간 색다른 취미 생활이 생겼습니다.
서울 시내의 대형 마트를 돌아다니며 물건을 아주 싸게 사는 일입니다.
대략 삼 십여 곳의 대형마트를 주기적으로 돌아다닙니다.
시간 날 때 들어와서 그 이야기를 붙여보겠습니다.

애플 제품 구매 애플 교육할인 구매
짧은 주소  https://goo.gl/hV6EeU 

댓글댓글 : 7   
짬짬  
2017-08-09 11:48:42
휴가 다녀왔습니다. 짧지만, 편안하게 댕겨와서 휴가를 다녀온 건지.... 그냥 3일간 월차를 낸 건지.... 잘 모르겠지만 말입니다.
ㄴ  율향천
2017-08-09 22:36:56
방금 짬짬님 글에 댓글 달고 오는 길입니다.
삼일이면 좀 짧긴 하네요. ㅋ
오랜만이라 더 반갑습니다.
씨소
2017-08-14 11:23:35
여름이 벌써 다 가고 있네요.
아침저녁으로 바람도 시원해지고
시간이 참 빨리도 갑니다.
대형마트 장보기에 빠지셨군요.
좋은 정보 있으시면 알려주세요. ^^
ㄴ  율향천
2017-08-16 23:06:32
씨소님!
오랜만입니다. 반가워요.

좋은 정보 무척 많습니다.
예를 들어, 세 군데 대형마트에서 팔리는 20여 가지가 넘는 냉장 냉동 짜장면 중에서 어느 것이 가장 맛있을까,
일반 라면류에 속하는 짜장면은 제외하고 냉장 냉동제품 중에서 당장 떠올려보자면,
풀무원 북경식 황장짜장, 직화하오짜장, 직화짜장(풀무원은 라면식 직화짜장도 따로 있슴), 볶음짜장(볶음우동, 짬뽕도 있슴),
이마트짜장(상온보관), 피콕반점 짜장면, 피콕 초마짜장고수,
오뚜기 면사랑 볶음짜장, 오뚜기 유니짜장,
CJ 진짜장면(기본과 김치맛 두 가지가 있음, 같은 이름의 오뚜기 상온보관 진짜장면과 다른 제품),
CJ 정면승무 정통중화 짜장면,
농심가락짜장면,
아워홈 쌀짜장면,
청정원 삼선짜장 등이 있습니다.
이 중에서 가장 맛있는 물건이 틀림없이 있습니다. 웬만한 중국집보다 좋습니다. 물론 제 기준에서지요. ㅋ

그 외에도 냉장 제품 중에서
짬뽕, 쫄면, 칼국수, 파스타, 우동, 육개장, 떡볶이 중에선 뭐가 제일 좋을까, 뭐 이런 거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다른 상품에 관한 이야기도 무척 많습니다. ㅋ
율향천
2017-08-16 23:08:11
그건 그렇고...
놀러오는 사람이 너무 없네요.
아범
2017-08-17 18:03:42
대형마트.. 누구와 같이 안가고 혼자 가는건 아주 좋습니다. ㅋ
전 요즘은 온라인 구매에 맛을 들여 예전에 비해 마트 가는건 현저히 줄었습니다.
세월이 갈수록 움직이는게 점점 싫어지네요 ㅎㅎ;;
샘물
2017-08-21 14:24:45
저도 마트 갈 시간이 없어(핑계?) 요즘은 온라인 마트를 주로 이용합니다.
집에서 옴짝달싹 할 수 없었던 육아시절부터 이용하기 시작했는데... 요즘은 움직일만한데도 이게 참 편하네요.ㅋㅋ
특히나 무거운 짐을 집 앞까지 배달해주시니 감사 할 따름입니다.




케이머그 이용 규정안내

신규사용자 이용안내

레벨제도 소개

여름이 가기 전에 안부 인사 나눕시다! [커뮤니티 : 유부방] KMUG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날짜
16175
 자격지심...ㅋ 덧글2    지훈아빠 38 2017/8/22
1:32 pm
센자님, 아범님, 짬짬님, 율향천님, 산이님, 레드폭스, 바깥사돈님, 씨소님, 샘물님 등 한때 저와 많은 커뮤니케이션을 하던 닉 이라 오랫만에 들어와서 보니 감회가 새롭게 느껴지는데요... ㅋ ㅎ여기서 잠깐 이런생각을 해봤습니...
16174
 가을이 머지않았습니다 덧글2 이미지    아범 70 2017/8/17
5:57 pm
벌써 더위가 가나~ 꽤 살만하네요. 간만에 둘째 사진 올려봅니다. 많이 컷지요? ㅋ 벌써 11살이 됐네요. 아빠대신 아놀드할아버지와 함께 찰칵~
16173
 여름휴가를 다녀왔습니다. 다들 잘 들 지내시지요? 덧글5 이미지이미지    짬짬 157 2017/8/09
1:04 pm
이번 여름은 참.... 덥고 습하고.... 안그래도 퉁퉁한 몸이 더욱 힘들었습니다. 그래도 짧지만 즐거운 여름휴가를 다녀왔구요.... 이번 여름휴가에서 새롭게 알게된 사실..... 1) 평일에 움직이니 극성수기에도 차는 안막...
 여름이 가기 전에 안부 인사 나눕시다! 덧글7 이미지    율향천 158 2017/8/09
10:43 am
유부방에 출입하는 회원 여러분! 성하지절에 기체후 일향만강하옵신지요? 회원 여러분의 부모 형제는 물론이고 평소 사이좋게 지내는 친인척들과 주변의 지인 친구분들의 형편은 어떠하신지요? 회원들께서 영위하...
16171
 반가운 이름들이 보이네요...ㅎㅎ 덧글8 이미지    산이 243 2017/7/25
3:48 pm
예전에 유부방에 올린 글을 검색해 보니 막내 태어난 소식을 올리곤 ... 세상이 많이 변했듯이 우리 막내도 이제 다섯살이 되었네요. 아직도 디자인을 업으로 살고 있는데 점점 더 힘(?)에 부치네요..ㅎㅎㅎ 모두들 잘 지...
16170
 술은 적당히~~ 덧글14    允齊 361 2017/6/27
12:55 pm
유부방에는 그러실분은 아니 계실거라 믿으며~~ 얼굴책에 돌아당기는 사진 한장 올립니다.
16169
 스카시(SCSI) 터미네이터 덧글9 이미지이미지    바깥사돈 391 2017/6/23
1:06 pm
또 몇 년이 흘렀군!" 지하철 개찰구 옆의 간이 의자에 앉아 속으로 뇌까리고 있었다. '약속시간은 잘 지키는 사람이겠지?'라는 생각도 여러 번 한 것 같았고 왼쪽 팔목의 철 지난 액세서리 같은 손목시계에 눈길도 여러 ...
16168
 0609 금요일입니다 덧글8    레드폭스 357 2017/6/09
9:46 am
유부방 여러분들 오늘 하루도 가족을 위해 나를 위해 화이팅하시고 즐겁고 유쾌한 시간 보내신후 저녁에는 마음껏 불금을 즐기시는 하루되시길 바래봅니다~ 모두모두 화이팅~
16167
 세월은 가도~ 덧글7    아범 461 2017/5/29
2:07 pm
먼길(?) 갔다가 들어와 걸린 일 마무리 중입니다. 매일같이 드나들던 이곳을 한참이 지난 후에 다시 찾아온 느낌이 무척 새롭네요. 아주 오래된 부랄친구와 재회한 느낌과 비슷합니다. ㅋㅋ 무척이나 반가운 회원님들도 ...
16166
 주니어들 소개합니다~ (쌍둥이^^) 덧글17 이미지    샘물 547 2017/5/29
11:29 am
아핫... 정말 오랜만이지요?ㅎㅎㅎ 저는 재취업에 성공해 워킹맘이 되었답니다. 실은 전 회사에서 제 후임으로 왔던 분이 퇴사하게되면서 제게 다시 연락이 왔었죠. 타이밍 기가 막히죠.ㅋㅋ 아이들 등하원 시간 최대한 회사에서 ...
16165
 유부방 주니어들 소환합니다 덧글5    允齊 386 2017/5/25
3:01 pm
주니어들 성장사진 좀 올려주세요 유부님들 어여 주니어들 성장기 좀 보여주세요 이쁘게 자랐을 주니어들의 모습이 궁금해집니다 나른한 오후에 주니어들 모습 보자구요~~
16164
 졸릴때 한번 웃고가요 급공감가네요 덧글6 이미지    允齊 425 2017/5/24
12:50 pm
지는 너무 공감이 가서 퍼왔어요 ^^
16163
 안녕하세용~~ ^^* 덧글11    쩡쓰♥ 459 2017/5/22
1:08 pm
다들 잘 지내시죠~~ 몇몇분은 개인적으로 연락을 하고 계시지만 ^^ 아마 제가 아이 다섯이라는 것쯤은 모두 알고계시지 않을까 싶네요~! 네네 ~ 일은 계속적으로 하고있구요 ^^ 리본공예 + 코바늘 + 더불어 아...
16162
 봄이 가고 여름 덧글4 이미지    EVA 383 2017/5/22
11:21 am
봄이 없어지고 여름이 점점 더 빨리 오는 기분입니다. 오늘도 벌써 부터 덥다고 하는데 올 여름은 어떻게 버틸지 벌써 부터 걱정입니다. 시원한 바다가 보고 싶군요.
16161
 5월 15일 스승의 날! 덧글3 이미지    EVA 368 2017/5/15
5:47 pm
오늘이 스승의 날이라고 합니다. 학교의 스승, 인생의 스승, 누구에게나 스승이 있을 텐데 그 분들의 노력에 감사드립니다.
16160
 아직도 꿈을 꾸는가 !! 덧글4 이미지    玄牛 330 2017/5/12
8:14 pm
모래시계는 아래로 흐르며 시간을 축적한다. 양초의 불꽃이 위로 부드럽게 흐르며 어둠속에 소멸하는 시간을 만들듯. 모래는 밀폐된 유리속에서 거친 호흡을 한다. 차가운 공기를 호흡한 뱀의 독은 치명적이...
16159
 미세먼지 가득한 금요일 입니다. 덧글6 이미지    씨소 392 2017/5/12
10:10 am
미세먼지로 가득한 오늘의 날씨입니다. 날씨가 참 음습해서 막걸리 한잔이 생각납니다. 먹고사는 문제가 언제까지 따라다닐런지 해결이나 될른지 머리가 좀 아파옵니다. 오늘도 정신없이 살고 계실 유부방 여러분 오늘 하루쯤...
16158
 필터링 2 덧글1 이미지    玄牛 309 2017/5/09
11:44 pm
​ 유리 위로 곰실거리는 햇살이 현기증을 일으킨다 ​ "미안 ... 하지만 이게 전부 내 탓만은 아냐 ...." 그레 사실 나 또한 조금은 싫증을 내면서 다른 여자에게 곁눈질을 하고 있었다. ​...
16157
 1493년판 Chronicle of the World에 수록된 여자, 즉 이브의 탄... 덧글4 이미지    玄牛 337 2017/5/09
11:34 pm
창조설화의 마지막 정점은 인간의 창조다. 남자와 여자, 남성과 여성이 어떻게 분화되고 , 각기 다른 형태로 생겨났는지는 과학이건, 철학이건, 신학이건, 대단한 관심과 논쟁거리가 되어왔다. 그만큼 남자와 여자라는것...
16156
 라벨의 '볼레로'를 듣다가 덧글3 이미지    玄牛 349 2017/5/09
9:10 am
여운으로 남아 더욱 아름다운것들이 있다. 현실에서 가슴으로, 가슴에서 기억속 여운으로 남아 오래토록 자리하는것들.... 소리는 리듬으로 시작해서 진동으로 다가온다. 그 진동들은 기억들 한켠에서 자그...



KMUG서비스안내    비욘드테크소개    광고/제휴    연락처/오시는길    공지사항    회원레벨가이드    사이트맵
Copyright ⓒ kmug.co.kr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
커뮤니티 : 유부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