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추가메뉴
KMUG 케이머그
HIT
한정 수량 당일 출고! 에어팟 프로
329,000원
323,000원
HIT
애플 정품 케이스를 이 가격에?
49,000원
34,400원
HIT
작지만 강력한 아이패드 미니 5세대
499,000원
484,100원
HIT
아무노래나 일단 틀어. 아이폰 11 프로로!
1,600,000원
1,580,000원
iPhone 11 Pro Max가 이렇게나 빠릅니다(feat. iPhone 6s Plus).


iPhone 11 Pro Max가 이렇게나 빠릅니다(feat. iPhone 6s Plus).iPhone 6s 및 6s Plus 모델은 엄청난 인기를 자랑했으며 Apple은 해당 모델을 1년 반 전까지도 판매했습니다. 아직도 6s 모델을 사용하는 소비자가 많은데, 2015년에 등장한 A9 프로세서는 배터리와 함께 이제 노후화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Apple의 최신형 iPhone이 구형 6s 모델과 비교했을 때 얼마나 빠른지, 둘을 비교한 스피드 테스트 최신 영상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하단 링크).Apple은 iPhone 6s (Plus) 모델을 2015년 9월에 출시했으며 iPhone 5 / 5s 시기에 단행한 디자인 변경을 적용한 두 번째 모델입니다. 대형 화면 버전인 6s Plus도 함께 제공되면서 특히 인기가 많았으며, 6s (Plus) 모델은 2018년까지도 가장 많이 사용되는 iPhone으로 군림하기도 했습니다.Apple이 공식적으로 이 두 모델의 판매를 중단한 것은 2018년 9월이지만 서드 파티 리테일 매장에서는 여전히 구입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Apple의 최신 소프트웨어인 iOS 13은 6s (Plus)에서도 지원됩니다.여전히 iPhone 6s (Plus)를 사용 중이라면, 지난 몇 년 동안 배터리 효율 및 퍼포먼스 저하와 같은 노후화 현상을 눈치채셨을 수도 있습니다. 이에 IT 전문 유튜버인 PhoneBuff가 iPhone 6s Plus와 iPhone 11 Pro Max의 성능 비교 영상을 준비했습니다.이번 영상을 시청하면서 주의해야 할 점은, 테스트에 사용된 6s Plus 기기는 사용해 오던 제품이 아닌 박스에서 바로 꺼낸 새 제품입니다. 따라서 아래 영상에 나온 테스트 결과보다도 실제 성능 격차는 더 벌어질 수도 있습니다. 또한 이번 스피드 테스트는 실생활에서의 사용 패턴을 그대로 반영한다고 보기는 어렵습니다. 그래도 여전히 성능을 비교하는 데 참고하기에는 나쁘지 않습니다.테스트 결과, iPhone 6s Plus는 iPhone 11 Pro Max가 2분 41초 만에 수행한 작업을 동일하게 재현하는 데 4분 43초나 걸렸습니다. 제품 박스에서 바로 꺼낸 기기로 테스트했음에도 1.75배의 시간이 걸렸음을 고려하면, 기존에 써 오던 제품으로 테스트한다면 사실상 두 배 이상 차이가 난다고 봐도 무방합니다. iPhone 11도 11 Pro 라인업과 동일한 A13 칩을 탑재하였으므로, iPhone 11으로 테스트했더라도 이와 비슷한 결과가 나왔으리라 예상합니다.(스피드 테스트 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aTh9LA_vKq4)출처: https://9to5mac.com/2020/02/27/iphone-11-how-much-faster-than-6s/

관리자
Apple, 트랙패드 탑재 iPad용 키보드 선보일 전망


Apple, 트랙패드 탑재 iPad용 키보드 선보일 전망Apple이 트랙패드가 내장된 새로운 iPad용 키보드를 올해 안에 출시할 계획이라고 The Information이 전했습니다. 해당 소식지에 따르면, 이 새로운 액세서리는 차세대 iPad Pro 모델과 함께 출시될 전망이라고 합니다.트랙패드를 iPad용 키보드에 추가하려는 시도는 Apple의 노트북 라인업에 포함된 전형적인 기능을 태블릿 라인업에도 적용하려는 또 다른 시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iPadOS는 이미 마우스 연결도 지원하는데, 다만 이는 아직 iPad의 AssistiveTouch 기술의 확장에 가까우며, 마우스를 사용하려면 ‘손쉬운 사용(Accessibility)’ 메뉴를 활성화해야 합니다. 게다가 마우스 포인터는 흔히 생각하는 검은 화살표가 아니라 반투명한 큰 동그라미 중앙에 점이 찍힌 모양을 하고 있습니다.이는 곧 Apple이 아직 iPad 사용자에게 적극적으로 마우스를 사용하도록 유도하지는 않는다는 방증입니다. 하지만 Apple이 트랙패드 내장형 iPad용 키보드를 선보인다면, 다음 iPadOS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때 보다 적극적으로 마우스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가능성이 열릴 전망입니다.어제 Apple의 연례 주주 총회에서, 소프트웨어 부문 수석 부사장인 크레이그 페더리기는 “우리가 iPadOS에 공을 들여온 것을 흡족하게 지켜봐 오셨다면, 그 기대를 내려놓지 마십시오. 우리는 여전히 노력 중이니까요.”라고 말했습니다. 페더리기 부사장의 언급을 통해 향후 iPadOS 업데이트를 통해 iPad가 태블릿과 PC 양쪽을 아우르는 다용도 기기로 진화할 가능성이 열려 있음을 기대할 만합니다.Apple이 iPad에 대한 마우스 지원을, 이번 루머를 통해 공개된 트랙패드 내장 키보드와 함께 iPadOS의 핵심 기능으로 내세우리라 예상됩니다. 이제 Apple이 역으로 Mac에 터치스크린 기능을 적용할 것도 기대해 봅니다.출처: https://www.theverge.com/2020/2/27/21156639/apple-ipad-smart-keyboard-trackpad-pro

관리자